Media/Movie, Drama

리틀 디제이 - 小さな恋の物語

zzoos 2010. 3. 12. 10:33
728x90

:: 리틀 디제이 | 나가타 코토에 | 2007 | 카미키 류노스케, 후쿠다 마유코, 히로스에 료코

우연한 기회에 예매권이 생겼다. 무슨 영화인지 제대로 찾아보지도 못하고 난생 처음 가본 상암 CGV에서 일단 관람. 어라? 어라? 눈물 찔끔(이미 옆에선 훌쩍훌쩍). 아... 가슴이 먹먹.

꼬맹이들 둘이 나오는 것 같길래, 첫사랑 운운하길래 뭔가 뻔한 얘기를 상상하고 있었다. 실제로 전형적인, 일본 영화스러운 영화이긴 했지만 생각과는 전혀 달랐고, 재밌었고, 감동이 있었고, 따뜻했다. <너무 귀여워>에서 주목하고 있었던 카미키 류노스케는 어느덧 이렇게 컸구나. 후쿠다 마유코의 마치 억지로 웃는 것만 같은 눈+코 웃음은 약간 어색했지만 <백야행>에서의 앳된 모습은 많이 사라진 듯. 이들 둘로만은 커다란 화면이 아무래도 부족했겠지만, 화면을 그득하게 채우는 건 자기 몫을 충분히 해내고 있는 조연들. 히로스에 료코는 몇 장면 나오진 않지만 특유의 표정으로 영화의 시작과 끝을 살짝 터치.

피식하고 웃을 수밖에 없는 일본식 유머들. 그리고 그네들이 잘 사용하는 (자연스럽게?) 눈물 쥐어짜내기가 영화 곳곳에 적절하게 배어있어 결코 짧지 않은 상영 시간 내내 기분 좋게 볼 수 있었던 영화. 누군가가 "이 영화 볼까?"라고 물어본다면 "응. 따뜻해질 거야."

2010.3.11 22:10-24:29 상암 CGV 5관 D-1/2/3/4
반응형